SERVICES 예배
    • 주일예배
  • 특별집회
  • 찬양대
  • 매주일에는 일신문화교실
    전과목 무료로 강의합니다. 


    예배안내

    주일 오전 예배 : 오전 11시

    주일 오후 예배 :  오전2시30분

  • 문의 전화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문의해 주세요.
    02-814-1813
    02-814-1812(문화교실)
20210110 새 힘 받아 삽시다 (사 40:27-31)
작성일 :  2021-01-16 09:19
이름 :  admin E-Mail
폰트확대 폰트축소

  신년 두 번째 주일 아침을 맞이하는 여러분에게 새 힘 받아 살아가는 한 해가 되시기를 축원합니다. 선지자는 이렇게 말합니다. 오직 여호와를 앙망하는 자는 새 힘을 얻으리니…」라고 했습니다.

  一 . 오직 여호와 그는 새 힘이십니다(28-29).

 여호와는 시간적으로 영원자존하시는 분입니다. 그는 스스로 계시는 분이므로 그의 완전하심은 실로 무한합니다. 하나님은 공간적으로는 창조자이십니다(12,26). 그는 모든 존재의 근원이 되십니다. 모든 존재의 힘이십니다. 그러므로 그분은 인간처럼 약하거나 무능하지 않으십니다. 또한 그 명철이 측량할 수 없습니다. 그는 창조와 구원을 설계한 지혜를 가지신 분이요 그 지혜가 결코 부족함이 없으신 분입니다. 그는 만유, 특히 인간에게 힘을 공급하시는 능력의 하나님이라고 했습니다(29). 바로 그는 이스라엘(선민)의 영원한 힘이십니다.

  二 . 새 힘을 얻는 방법은 앙망, 곧 신앙입니다(31).

  이 예언에 포함되어 있는 이스라엘은 지금 말할 수 없는 연약에 빠져 있습니다. 피곤하며 곤비하며넘어지며 자빠져있는 상태였습니다. 이 말들은 오랜 포로 생활 중에서 낙심되어 실망을 토로하는 표현들입니다. 특별히 자신들의 권리, 곧 원통함은 하나님께 거절당한 것 같은 낙심이 있었습니다. 이렇게 인생은 희망이 보이지 아니할 때 피곤하여 넘어지고 자포자기에 빠집니다. 더욱이 신자들에게는 하나님에 대한 신뢰감이 상실될 때 더욱 캄캄해져 버립니다. 다윗도 그런 경험을 했습니다(13:1). 예레미야도(3:2,3) 그렇게 괴로워하며 몸부림쳤습니다. 성인 어거스틴은 말하기를 내가 당신을 보며 기원하며 죽게 하옵소서라고 했습니다. 그는 고통의 함정에서 저토록 주님의 돌아보심을 갈구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사람 이사야는 하나님의 음성을 이렇게 들려줍니다(28-31). 이렇게 선지자는 이스라엘에게 소망의 힘을 소개한 것입니다. 바로 전능하신 이스라엘의 여호와, 그는 힘이 있고 능력이 있다고 했습니다. 그 힘은 인간에게 있는 유한의 힘이 아니라 영원무궁하신 힘이라고 했습니다. 어거스틴도 후에 하나님께서 우리 기도를 속히 응답해주지 않는 이유 중 하나는 우리의 무능을 깨닫고 더더욱 간절히 하나님만 원하도록 하기 위함이다라고 했습니다. 그러므로 선지자는 여호와를 앙망하라고 한 것입니다. 새 힘을 받는 비결은 힘의 근원이신 여호와, 그를 앙망하는 일입니다.

  三 . 새 힘을 받는 자의 올라감(31)

여기 새 힘을 얻으리니라는 원문의 뜻은 새 힘으로 바뀔 것이니라는 뜻입니다. 절망하고 넘어지고 자빠지는 힘을, 일어나고 걸어가고 쫓아 달음박질하는 힘으로 바뀔 것이라는 말입니다. 자살을 포기하는 용기, 일할 힘, 싸울 힘, 대항하고 인내하는 힘, 소망의 힘으로 바뀔 것이라는 것입니다. 그 결과 실패는 성공으로, 가난은 부로, 육의 힘은 영의 힘으로 바꾸어지는 것입니다. 그것은 마치 독수리가 강한 바람을 타고 오히려 하늘로 치솟음 같을 것이라고 비유했습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신.구약 성경에 나타나 있는 하나님의 백성들은 모두 새 힘을 다시 받아 더 큰 일을 했던 축복인들의 목록입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의 약속을 받고 기다리다 지쳐 하갈을 취할 정도로 약해졌으나 다시 하나님 약속의 힘을 얻어 마침내 잉태하는 새 힘을 받아 100세에 이삭을 받았습니다. 다윗이 그랬습니다. 그의 인생기 중반은 범죄(살인, 간음)로 인하여 얼룩지고 구멍이 뚫렸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에게 회개하는 새 은총을 입혀주셨고, 그 결과 그는 더 더욱 성군의 사역을 감당했습니다. 베드로를 보십시오. 그는 세 번이나 연약에 빠졌으나 그는 회개하고 위대한 대 사도가 되었습니다. 코라손 아키노는 한 대학 강연에서 기독교 신앙이란 폭풍이 지나갈 때 참고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폭풍을 가슴에 안고 걸어가는 불꽃같은 고요한 소망이다라고 했습니다. 그녀가 대통령이 되고 난 후 수많은 어려움을 만날 때마다 “Let’s face it”(한번 부딪혀 보자)라고 하면서 정면으로 해결해 나갔다고 합니다. 위대한 복음 신앙의 영웅들이 모두 그러했습니다. 저들도 복음 운동 중에 힘을 잃을 때가 많았습니다. 그러나 새 힘을 다시 받아 하나님의 위대한 일을 해내고야 말았습니다. 우리 모두 새 힘을 다시 받읍시다. 결코 코로나 바이러스가 우리를 주저앉힐 수는 없습니다. 영의 힘을 다시 받읍시다. 주일 성수로 나타나는 예배의 힘, 찬송의 힘, 기도의 힘, 전도의 힘그 결과 영혼이 잘 되고 범사가 잘 될 것입니다. 부모 공경의 힘을 받아야 합니다. 그 결과 땅에서 잘되고 무병장수의 복을 받게 됩니다. 자녀 양육의 새 힘을 받아야 합니다. 그래야 우리의 자녀를 사탄의 힘에 빼앗기지 아니합니다. 부부 사랑의 힘을 받아야 합니다. 그래야 서로 기도가 막히지 않고 은혜를 입습니다.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그의 의를 추구하는 새 힘을 받아야 합니다. 그 결과 물질 축복을 받아 하나님의 창고를 채우고 구제와 감사와 기타 선행의 손길을 펼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새해를 주셨습니다. 이 한해가 결코 순탄치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새 힘을 받으면 마치 독수리가 강풍을 타고 올라감 같이 새 힘의 용진을 할 것입니다. -아멘-

 

 


글목록